HOT클리닉 여드름 흉터 모공 주름 쁘띠성형 기미색소 홍조혈관 제모 탈모 피부질환 메디컬스킨케어 레이저클리닉
 
HOME > 피부질환 > 백반증
 
후천적으로 발생하는 멜라닌 색소가 탈색되는 질환 중에서 가장 흔한 질환인 백반증은 다양한 크기 및 형태의 비교적 경계가 명확한 흰색 반점이 생기며, 인구의 약 1%에서 나타납니다. 단순한 색소의 이상이지만 노출이 많이 되는 부위에 생기면 대인 관계나 일상 생활에 불편이 있을 수 있습니다. 정확한 발생 원인은 아직 알려져 있지 않습니다. 다만 백반증 환자의 약 30%에서 가족력이 발견되기 때문에 유전적 요인이 의심되고 있습니다. 가족력이라는 것은 완전하게 유전이라 보기 어렵기 때문이기도 합니다. 스트레스, 외상, 햇빛으로 인한 화상 등이 백반증 발생에 보조적으로 작용하는 원인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가장 중요한 발병 원인으로는 자기 자신의 면역기능이 자신의 색소세포를 이물질로 잘못 인식하고 파괴시킨다는 자가면역설, 비정상적인 기능을 가진 신경 세포가 화학물질을 분비하여 주변의 색소세포에 손상을 일으킨다는 신경체액설, 멜라닌 세포가 스스로 파괴되어 백반증이 생긴다고 하는 멜라닌세포 자가파괴설 등이 유력합니다. 최근에는 이 세 학설이 따로 작용한다기 보다는 복합적으로 작용한다는 학설(convergence theory)이 받아들여지고 있습니다.
 
다양한 크기의 원형 내지는 불규칙한 모양의 백색의 반점이나 탈색반점으로 나타납니다. 가려움 등의 증상은 대개 없지만 본인이 느끼거나 남들이 볼 때 미용상의 문제가 발생하기 쉽습니다. 백반증은 피부 어디에나 발생할 수 있는데 손발, 무릎, 팔꿈치 등의 뼈가 튀어나와 있는 부위와 눈 주위, 입 주위 등 구멍 주위에 잘 생깁니다. 특히 눈 주변과 입 주변의 경우 다른 사람들의 눈에 잘 띄는 부위이기 때문에 백반증으로 인해 대인관계에 스트레스를 느끼기도 합니다. 백반증은 비교적 흔한 질환으로 인구의 0.5~2%에서 나타납니다. 발생 연령은 다양하지만 20세 전에 발병하는 예가 백반증 환자의 50% 정도에 이를 정도로 많습니다.
 
백반증의 치료는 현재까지 완벽하게 치료하기는 어렵습니다. 여러 가지 치료방법이 시도되고 있으며, 10세 미만의 어린이거나 증상 부위가 좁을 때에는 국소 스테로이드제 연고를 바르거나 증상 부위에 스테로이드 주사로 치료할 수 있습니다. 증상 부위가 넓을 때는 전신 광치료를 하며, 최근에는 단파장 자외선 B(narrow band UVB)를 많이 이용하게 됩니다. 최근에는 엑시머 레이저(excimer laser)를 이용하여 불필요한 부위의 자외선 노출을 최대한 줄이면서 증상 부위만을 치료하는 표적 광치료도 많이 사용되고 있다. 메이저피부과에서는 엑시머 레이저를 이용한 치료방법부터 자외선 치료까지 다양한 방법으로 백반증을 치료하고 있습니다.
 

① 자외선 차단제를 수시로 사용하여 햇볕에 의한 화상 등을 포함한 피부 손상을 방지하고, 정상 피부색과의 색 대비를 줄이는 것이 좋습니다.

② 과일이나 야채를 통하여 충분한 양의 비타민을 섭취하는 것이 좋습니다.

 
치료전후사진 치료후기 언론보도 더보기
번호 이미지 제   목 분류 조회
게시물이 없습니다.